홈 > 땀바봉사단 > 활동후기

활동후기

2013. 4. 20 장가센 후기^^

정유진 12 2,073
일단 검서 성광이오빠 휘영이언니 오늘 참 고맙습니다^^

--------------------------------------------------

새벽에 일어나서 머리감고 일하고 잇는데..ㅜㅜ 으악... 별써 9시다..

아무것나 입고 서둘어서 지하철이다..ㅜㅜ

55분까지 안오면 때치 하라고...ㅜㅜ 내가 맞겟다..ㅜㅜ  다행히 안늦어서ㅋㅋ

희상이 성광이오빠 휘영이언니 이렇게 같이 비맞고 찾고 들어갓다.ㅋㅋㅋㅋ

승혜선생님이 반갑게 맞아주고...ㅋㅋ
애들이 들어오는데 귀엽다 캬아..ㅠㅠㅋㅋ 한애는 빼고,,ㅋㅋ
 
민주라는 아이를 데리고 자리를 앉앗다...
 
현미야 메니큐를 두개는 빼고 내가 민주한데 시켯다... 애한데 잘햇다고 못할 마경... 나한데 머라고하는 현미는 나빠요..ㅠㅠㅋㅋㅋ
 
계속 잘햇다 웃으면서 박수를 치면서 놀앗다..ㅠㅋㅋ
 
샌드위치 만드는 것...
 
우선 내가 그냥 민주한데 해봐라고햇던... 다른봉사들은 어떻게 하는지 봣다...
 
하나 하나씩 알려주고,,, 자기가 먹고,,,ㅋㅋㅋ
 
다른게 햇다... 직접 해봣야지 알지... 가만히 보고 잇엇다... 무한칭찬하고..ㅋㅋ 민주가 시켜는거 하고...ㅋㅋㅋ 조금씩은 내가 가르쳐주고,,,ㅋㅋ
 
만들어봣는지 고수다...ㅜㅜㅜㅋㅋ 민주야 선생님이 많이 부럽다..ㅋㅋ
 
민주가 센드위치 케익를 만들어서 먹지도 못하고 민주집에 가져갓다...ㅋㅋ
 
그런데... 성광이오빠는 짝지가 그런짓(?) 하는지 못봣나?
 
내가 교사로써 그런지....모르겟지만 경고를 하지말라고 하고 말안들어서 가만히 놧둬다..ㅠ
 
또다시 하는 그아이... 현미는 내보고 안보고 머하나고,,하는데...
 
내가 가르치는 애들은 몇번을 경고를 주고 말안들으면 마지막 경고라는 말해주고 다시햇다? 사랑의 매를 드는 선생님ㅠㅋㅋㅋ
 
여기서 까지 하면 안되는ㅋㅋㅋ 돌아오는건는 나만...ㅠㅠ
 
다 만든 샌드위치를 점심 먹고,,, 오늘의 요리사 민주야 맛잇게 먹었어^^
 
민주가 나를 팔짱을 끼우고 따라 다녓다...ㅋㅋㅋ
 
할수잇는지 걱정은 되엇지만...ㅠㅠ 뿌듯한 하루엿다,,,ㅋ
 
뒷풀이를 가고 싶엇지만 난 낼 봉사과 보육일지를 써러 가야되서...ㅠㅠ
 
승혜 후기에 보니까 민주어머님가 고맙다는 문자주셧다는 하는데... 고맙운거는 아니데....ㅠㅠ
 
수고많앗습니다^^

Comments

이강욱
한 애가 누군지 궁금하넹ㅎㅎ 수고 많았다 유진이~ㅎㅎ
정유진
^^ㅎ
손검서
고생많았다ㅋ
정유진
너두^^
안상일
수고했어 유진아 ㅎㅎ
정유진
오빠도~~^^
유지원
유진씨 고생하셨어요^^
정유진
네^^언니~~^^
심선경
샌드위치 완성 잘됐어??ㅎㅎ
정유진
완성 케익크도완성ㅋ완전맛있음ㅠ눈물흘리만큼ㅋㅋ
손승혜
유진아 수고했데이^^ 담에 또온나 알겠제^^ ㅋㅋ
정유진
또시간내어볼께ㅋㅋ나보단니가수고많이했음^^

사무국 문의


070.4366.0962
월-금 : 9:30 ~ 18:30
토/일/공휴일 휴무

후원계좌


180.01.000358.3
부산은행 / 바보클럽강민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