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14 목욕멘토링 후기

3 한영규 15 174

 

 

 

 

​안녕하세요. 후원땀바 한영규 입니다.
최근 한달정도 너무 바빠서 활동을 하지 못하다가, 정말 오랜만에 봉사를 하였습니다.
선아원 제외 모든 봉사는 다해봤네요.
멘토링 봉사는 지난번 온천천 정화활동에 참여하고 아이들 목욕시켜주는 봉사는 처음이라 걱정도 있었지만,
별다른 사고없이 무난하게 마무리 되어서 다행이었습니다.
근데 목욕을 하고 나니까 엄청 잠이옵디다...ㅋㅋㅋ
사진보러가시졍

 

6959bf3d83ff8072c7803d95094b4c32_1494939

목욕탕으로 이동중

빵터졌네영

 

 

6959bf3d83ff8072c7803d95094b4c32_1494939
제압 당하는중

 

 

6959bf3d83ff8072c7803d95094b4c32_1494939

계속 이동중

.

.

.

.

.

목욕중

.

.

.

.

.

 

 

 

6959bf3d83ff8072c7803d95094b4c32_1494939
 

목욕 후
.
.
.
.
.
서면으로 이동중
.
.
.
.
밥먹는중
.
.
.
.
6959bf3d83ff8072c7803d95094b4c32_1494939
식사 후 한컷 !!

오랜만에 봉사왔는데 영도팀에 신입분들이 많이들 오셨더라구요.
바보클럽 다시 활성화 되서
활동신청 인원 30/30 찍던 그 시절이 다시 왔으면 좋겠습니다.
다음 봉사때 뵙겠습니다~ 뿅



.
.
.
.
?
?
?
?
?
?
?





6959bf3d83ff8072c7803d95094b4c32_1494939
Bye Bye Bye


(후기에 스티커는 어떻게 넣나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1 주정규
역시 바클의미래 한영규
3 한영규
정규
3 임재호
역시 바클의심장 한영규
3 한영규
재호햄ㅋㅋㅋ  햄까지 이러시면 안되영
1 정미연
역시 바클의보석 한영규
3 한영규
바클 미녀 정미연
7 안상현
반대합니다
3 한영규
라져
7 전지훈
역시 바클의 미남 한영규
3 한영규
바클 활력소 전지훈
8 김태경
역시 바클의엔진 한영규
3 한영규
바클 내동생 김태경
2 김환수
화훼의 미래 한영규
3 한영규
형님마저ㅜㅜ
M 김성룡
영규의 후기 굿!